IBM, 엔터프라이즈용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현에 총력전
- 소프트레이어의 글로벌 수요에 맞춰, 클라우드 센터 추가 확장 등 적극적인 투자 확대 나서
- 차세대 클라우드 컴퓨팅 구현에 부합한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간의 유연한 이동성 강화
- 높은 보안성과 안정성을 기반으로 제어 및 가시성 제공, 개발자의 생산성 향상 서비스 선봬

Seoul - 2015/02/25: IBM은 지난22일부터 5일간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중인 '인터커넥트 2015' 행사에서 진정한 엔터프라이즈용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구현을 위한 신기술과 서비스를 선보이고 추가 데이터 센터 구축 계획 등 클라우드 전방위적 전략을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된 기술과 서비스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에서 기업 자체의 통제력, 가시성, 보안, 거버넌스를 강화할 수 있게 지원한다. 특히, 신개념의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 구현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간의 이동성(Portability)을 강화한 획기적인 서비스를 공개했다.

IBM은 데이터센터도 세계 곳곳에 확충할 계획이다. 지난 2014년에 발표한 12억 달러의 클라우드 서비스 투자 일환으로 현재 30개 이상의 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호주 시드니와 캐나다 몬트리올에 추가로 클라우드센터를 설치해 소프트레이어를 중심으로 컴퓨팅 역량을 확대해 나간다. 이로써 신규 IBM소프트레이어 클라우드센터는 불과 4개월 만에 기존의 독일 프랑크푸르트, 멕시코 케레타로, 일본 도쿄와 더불어 모두 5개에 이르게 된다. 아울러 올해 안에 이탈리아 밀란과 인도 첸나이에 클라우드센터를 추가로 설치할 것을 발표했다. 추가 지역도 연말까지 확정하기로 했다.

IBM의 로버트 르 블랑(Robert LeBlanc) 클라우드 부문 수석 부사장은 “데이터 빅뱅과 모바일, 전세계 사물들이 모두 연결된 환경으로 기업 비즈니스 환경이 진화함에 따라 클라우드를 중심으로 빅데이터, 모바일, 소셜과 같은 요소의 통합성이 점점 높아질 것이다”라며 “기업 환경의 거대한 변화에 맞춰 비즈니스 리더, IT 리더 그리고 개발자들의 업무 방식과 그에 따른 사고도 같이 변화해야 한다. IBM은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역량을 통해 고객이 비즈니스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번에 발표한 주요 기술 서비스 특징은 다음과 같다.

 


차세대 IT 기술에서 요구되는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간의 유연한 이동성

▪ IBM 엔터프라이즈 컨테이너: 도커(Docker) API를 가진 네이티브 리눅스 기반의 IBM 컨테이너는 개발자들이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애플리케이션 개발, 배포, 이동성 및 분리 작업을 빠르고 효과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업의 보유한 데이터의 민감성이나 규모에 상관없이 안전한 보안 환경에서 애플리케이션 배포 및 이동을 빠르게 처리할 수 있다.

기업의 전통적인 환경에서 퍼블릭 클라우드로의 확장을 지원하는 서비스 
높은 보안성과 안정성을 기반으로 제어 및 가시성을 제공해주는 것이 큰 특징이다.

▪ IBM 데이터웍스: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정보)의 발견, 정제 및 제공이 가능한 신개념의 직관적인 툴이다. 이는 개발자들이 SNS나 웹페이지에 있는 퍼블릭 데이터와 기업 내부 보유하고 있는 프라이빗 데이터를 세분화하고 조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 콜라보레이티브 오퍼레이션: 사용자 입장에서 인프라단까지 직접 제어할 수 있는 일관되고 통합된 뷰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에 대한 가시성을 확보해 준다.
▪ 오케스트레이션 서비스: 클라우드 상에서의 모든 복잡한 업무나 명령 지시 등을 일관적이면서 네트워크, 보안 단에 발생되는 여러 업무들의 조합을 지원하는 서비스다. IBM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에서는 업계 최대규모의 연합된 오케스트레이션 라이브러리를 제공한다.
▪ 보안 기술: 기업의 퍼블릭 또는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비롯해 모바일 디바이스까지 철저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기업의 가장 민감하고 중요한 데이터나 애플리케이션을 안전하게 보호하는 기술 제공
 

개발자 생산성 향상 서비스
 

개발자가 기존 시스템과 클라우드 플랫폼, 어떤 기기에 상관없이 보다 빠르고 효과적으로 안전하게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 서비스를 연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 IBM 시큐어 패스포트 게이트웨이: 개발자가 간단한 패스포트 서비스를 통한 셀프서비스 방식으로 블루믹스의 데이터와 서비스에 보안성을 확보하며 연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 API 하모니: 기업의 요건에 가장 적합한 API를 찾아주고 매칭해주는 역할을 지원한다.
▪ 블루믹스 로컬: 퍼블릭 환경에서 제공하는 PaaS 서비스 ‘블루믹스’를 기업의 자체 데이터 센터까지 확장해 퍼블릭 및 프라이빗이 통합된 블루믹스 환경에서 폭넓은 가시성과 관리 기능을 제공한다. 
 

IBM 왓슨, API 공개 통한 클라우드 환경에서 손쉽게 애플리케이션 개발 가능해져
 

▪ 왓슨 존(Watson Zone)

왓슨 존은 블루믹스 플랫폼 상의 새로운 리소스 센터다. 개발자들은 왓슨 API, 샘플코드, 교육 리소스 및 유즈케이스 등을 통해 인지 컴퓨팅 기술을 사용하여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왓슨 퍼스널리티 인사이트 서비스도 공식 론칭했다. 이는 개발자들에게 대용량 소셜 미디어와 여러 퍼블릭 데이터 흐름에 나타나는 패턴과 트렌드를 분석하고 통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상용 서비스와 함께, 무료로 제공되는 다섯 가지 왓슨 베타 버전도 블루믹스에서 제공하고 있다. 이는 ▲스피치투텍스트 ▲텍스트투스피치 ▲트레이드오브래널리틱스 ▲콘셉트인사아트 ▲비주얼레코니션이 포함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