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 C&C와 IBM, 왓슨(Watson)기반 인공지능(AI) 사업 협력 계약 체결
- 왓슨 한국어 학습 공동 참여로 2017년 초부터 한국어 서비스 제공
- 한국 내(內) 스타트업 및 IT개발자 누구나 ‘왓슨’을 활용한 서비스 개발 가능케
- ‘판교 클라우드 센터’, 한국 AI서비스 개발의 메카될 것

서울 - 2016/05/09: SK(주) C&C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데이터 중심의 기업∙데이터 서비스 기업’으로의 변신과 도약에 나선다. IBM의 인공지능 플랫폼 왓슨(Watson)을 활용해 대한민국 산업 곳곳에 인공지능 상용화의 바람을 일으키고 대한민국이 인공지능 서비스 강국으로 도약하는 데 기여하겠다는 각오다.

 

SK(주) C&C(대표 : 박정호 사장, www.sk.co.kr)와 한국IBM(대표 : 제프리 로다 사장, www.ibm.com/kr)은 ‘SK(주) C&C-IBM, 왓슨(Watson) 기반 인공지능(AI)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4일(미국 기준) 美뉴욕 맨하탄 IBM 왓슨 본사에서 박정호 SK(주) C&C 사장, 데이비드 케니 IBM 왓슨 총괄 사장, 제프리 알렌 로다 한국 IBM 사장 등 사업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조인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SK㈜ C&C는 이번 계약으로 한국 내(內)에서 왓슨 사업권을 확보하게 됐으며 한국 IBM과는 왓슨 마케팅∙시스템 구축(SI) 등의 사업을 공동 전개할 계획이다.
 
이번 계약은 IBM의 인공지능 플랫폼 ‘왓슨’과 SK(주) C&C의 산업별 IT서비스∙빅데이터 기술을 인공지능과 결합해 혁신적인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려는 양사의 이해관계가 맞아 이뤄졌다.
양사는 기존 클라우드 사업 협력에 이어 ‘왓슨’ 사업 협력을 통해 국내 인지컴퓨팅 사업을 선점∙주도해 간다는 계획이다.
 
SK(주) C&C는 이번 계약을 계기로 국내 인공지능(AI)산업의 발전을 위해 장기적 계획을 갖고
산∙학 연계를 통한 인공지능(AI) 핵심 인재 육성에 적극 투자할 예정이다.
양사는 또 국내 인공지능 산업 부흥을 위해 수십억원 규모의 ‘인공지능 서비스 개발 벤처창업 생태계 활성화 펀드’를 공동 조성키로 했다.
우리나라는 공공∙금융∙제조∙서비스∙통신 등 전(全)산업에 걸쳐 세계 최고 수준의 ICT 기술∙서비스를 갖추고 있어 참신한 아이디어만 있다면 세계 어느 곳보다 빠른 인공지능 서비스 적용이 가능하다는 판단에서다.
 
양사는 왓슨 기반 인공지능 사업 협력 계약에 따라 스타트업 기업과 IT개발자 누구나 왓슨 API를 활용해 각종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도록 ‘왓슨 클라우드 플랫폼’을 판교 클라우드 센터에 구축할 계획이다.
 
양사가 제공하는 기술은 태블릿 PC와 스마트폰 등 스마트 단말기와 로봇 등 다양한 형태의 기기에서 한국어 인공 지능 서비스 이용의 보편화를 앞당기는 기폭제 역할을 할 전망이다.
 
우리가 흔히 이용하는 오픈 마켓(온라인∙모바일)의 상품 검색(서비스)를 예로 들자면, 기존의 서비스
화면에서 왓슨을 호출해 ▲상품 사용 목적 ▲ 상품 사용자 취향 ▲ 상품 설명 등을 제공하면 왓슨은 고객에게 최적의 상품을 추천해 구매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왓슨의 강점인 자연어 처리 능력을 활용한 구두(口頭) 요청도 가능하다. 이 경우 스마트폰 사용에 어려움을 느끼는 고령층 고객들도 오픈마켓을 통한 상품구매를 쉽게 할 수 있게 된다.
 
IBM은 SK(주) C&C, 한국 IBM과 함께 왓슨의 한국어 서비스를 내년 초에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각사가 공조해 ▲자연어 의미 분석 ▲머신러닝 기반의 데이터 검색 ▲대화 ▲문서 전환 등의 한국어 버전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연내 개발할 계획이다.
모바일과 웹, 로봇 등 다양한 매체를 이용해 우리말(한글)로 왓슨과 소통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SK(주) C&C는 왓슨 한국어 서비스를 통해 기업들이 자사의 고객 경험을 최적화하고 상품과 서비스를 개선함과 동시에 더 나은 비즈니스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SK(주) C&C 관계자는 “판교 클라우드 센터는 왓슨 기반의 한국어 AI 서비스를 일으키는 메인 센터로서 한국 내(內)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조성의 메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SK(주) C&C 박정호 사장은 “이번 파트너십으로 한국 기업들도 SK(주) C&C를 통해 글로벌 시장向 인공지능(AI) 서비스 개발을 자유롭게 진행할 수 있게 됐다.” 며  “건강한 인공지능(AI) 산업 생태계를 조성해 한국이 모든 산업에 걸쳐 글로벌 AI 서비스 개발을 선도해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국IBM 제프리 알렌 로다 사장은 “IBM 왓슨은 인간과 자연스럽게 의사 소통하는 시스템인 코그너티브 컴퓨팅의 선두주자” 라며 “SK(주) C&C와의 전략적 제휴로 더 많은 한국기업과 개발자들이 코그너티브 서비스와 왓슨을 기업에 적용해 산업 전반에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왓슨은 새로운 컴퓨팅 시대인 코그너티브 컴퓨팅 시대를 선도한다. 코그너티브 컴퓨팅 시대에 컴퓨터는 인간이 감각, 학습 및 경험을 통해 세상을 이해하는 방식과 동일한 방식으로 세상을 이해한다. 왓슨은 지속적으로 학습하고, 과거의 소통과 경험을 통해 가치와 지식을 습득한다. 왓슨의 도움으로, 기업들은 코그너티브 컴퓨팅을 적용하여 산업을 혁신시키고, 직원들의 높은 업무 성과를 이끌어내며, 주요 당면 과제를 해결한다.

 

 

                                                                     ###